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봄철의 환절기. 몸이 보내는 이상신호인 구내염의 원인과 예방법은? 본문

삶스토리 [재미있는LIFE스토리]/건강한 삶

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봄철의 환절기. 몸이 보내는 이상신호인 구내염의 원인과 예방법은?

삼토리 2017.03.17 11:00
공유하기 링크


안녕하세요. 삼토리입니다. 이제 어느덧 꽃샘추위도 물러가고 낮에는 포근한 봄기운을 느낄 수 있는데요. 아직 일교차가 크기 때문에 아침저녁으로 떨어지는 수은주는 면역력을 떨어뜨리기도 합니다. 이때 구내염을 앓는 분들도 크게 늘어난다고 하는데요. 환절기에 몸이 보내는 이상 신호인 ‘구내염’의 원인과 예방법에 대해 한번 알아보려고 해요. 



 

| 요즘 주변에서 입병으로 고생하는 분들 많이 볼 수 있죠? 일교차가 커지는 환절기에는 우리 몸이 달라진 환경에 적응하느라 힘든 시기를 보내는데요. 특히 면역력이 떨어지면서 몸 곳곳에 이상 증세가 나타나기 마련입니다. 우리가 흔히 혓바늘이 돋았다고 표현하는 구내염도 그 중 하나입니다. 



 

| 구내염은 입안에 생기는 염증성 질환인데요. 주로 혀와 잇몸, 입술과 볼 안 쪽에 물집이 생깁니다. 또한 발열과 통증이 나타나기도 하는데요. 심할 경우엔 음식물을 씹기 힘들어지고 빨간 반점과 궤양이 생겨 발음하기도 힘들어지기도 하죠. 어린이 구내염의 경우엔 고열이 나거나 입안, 목구멍, 잇몸, 혀 등이 부어오르는 증상이 나타납니다. 단순한 입병이라고 무시하다가는 병을 더 키울 수 있으니 관리가 필요합니다. 


 


| 구내염의 원인은 세균, 바이러스, 곰팡이균 등 다양한데요. 비타민 B2•C가 부족할 때 철분결핍으로 인해 생길 수도 있습니다. 그리고 수분 부족이 원인일 수도 있는데요. 봄철 건조한 날씨와 늘어난 야외활동으로 인해 수분 배출량이 늘기 때문이죠. 그래서 구내염을 예방하려면 수시로 수분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. 




| 특히, 성인보다 면역력이 떨어지는 소아들은 구내염에 더욱 쉽게 감염될 수 있는데요. 환절기 구내염 환자의 약 40%가 만 9세 이하의 어린이라고도 알려져 있어요. 일교차가 커지는 환절기, 갑작스러운 기온 변화가 있거나 면역력이 약해질 때 어린이 구내염이 생기기 쉽습니다. 그리고 일과와 환경이 바뀌는 신학기에 피로가 쌓이고 정신적으로 스트레스가 심할 경우에도 생기기 쉽죠. 게다가 단체생활이 늘게 되는 시기라 전염성이 강한 구내염인 헤르페스에 감염될 확률도 높습니다.




| 구내염은 충분히 쉬기만 해도 오래 지나지 않아 저절로 없어지는 것이기 때문에 따로 관리하지 않고 방치해두는 경우도 많이 볼 수 있죠. 하지만 통증으로 침이나 음식을 삼키기가 어려워 아이들의 경우엔 상당한 고통에 시달리게 됩니다. 그리고 재발률이 높다고 하니 스스로 몸 상태를 관찰하며 체력과 면역력 관리를 해줄 필요가 있어요.




| 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충분한 휴식과 영양섭취를 통해 면역력을 회복하는 것입니다. 구내염이 생긴 부위에 자극이 되는 맵고 짠 음식을 피해야 하고, 녹황색채소와 과일, 육류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아요.




| 구내염 관리에 매실과 토마토가 도움될 수 있는데요. 매실은 피로해소와 면역력강화에 좋고 토마토엔 비타민B2가 풍부해서 입안이 헐거나 염증이 생겼을 때 증상완화에 도움이 됩니다. 간편하게는 비타민 B2•C가 포함돼있는 종합비타민을 드시는 것도 좋아요.


 


| 체력과 면역력 향상에 도움되는 홍삼을 섭취하는 것도 추천드리는데요. 홍삼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면역력 증진과 원기 회복, 기억력 개선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능성 건강식품으로 인정받는 등 대표적인 건강관리 제품으로 알려져 있습니다. 



 

| 구내염은 한 번 발생하면 재발하기 쉬워서 평소 충분한 휴식과 영양섭취로 면역력관리에 힘쓰는 것이 중요한데요. 지금 정관장에서 진행하고 있는 신학기 프로모션을 이용해서 아이들 면역력을 든든히 챙겨주시는 건 어떨까요? 기간과 내용 확인하셔서 다양한 혜택과 함께 면역력도 꼭 잡으시길 바라겠습니다^^


정관장 공식몰 바로가기  m.kgcshop.co.kr


 



0 Comments
댓글쓰기 폼